사실 이전 부터 블로그 아닌 블로그를 했었다.
기사 스크랩 용으로만 블로그를 했다는 얘기다.
그러나 자기 의견을 밝히고 열띤 토론을 벌일 때
블로그의 진정한 가치가 발휘되지 않겠는가?

이 블로그의 관건은 바로...
"귀차니즘"을 극복하는것.
꾸준히 포스팅을 해야 할텐데 -_ㅡㅋㅋ
신고

'Wheel's Monologue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웹에서도 어쩔 수 없는 원초적 본능  (0) 2007.12.26
사람들이 바라는 것  (0) 2007.11.24
이것이 블로그의 힘?  (0) 2007.11.23
하기 힘든 말  (0) 2007.11.22
고난에 대처하는 우리의 자세  (0) 2007.11.20
오늘 첫 블로그를 시작하다.  (0) 2007.11.17
Posted by OnTheWheel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

티스토리 툴바